F1 의 역사와 규칙

포뮬러 원 역사와 규칙

배너를 클릭하시면 벳엔조이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1.F1의 역사와 규칙

F1 의 역사와 규칙

가장 빠른 모터바이크 대회인 MotoGP 와 더불어 가장 빠른 자동차 대회인 F1 (포뮬러 원)은 사실 대한민국에서 아직은 비인기 종목이지만 전 세계적으로 연간 6억 명의 관객을 동원하는 거대한 스포츠입니다.

올림픽, 월드컵과 함께 세계 3대 스포츠 이벤트로 꼽힙니다.

다른 두 개의 이벤트와는 다르게 F1 대회는 매년 개최된다는 점에서 스포츠 이벤트 중 최고라는 의견도 많습니다.

1년에 19개국을 순회하며 나라당 한 번의 그랑프리를 치른다는 원칙으로 대회를 운영 중입니다.

2. 역사

F1 의 역사와 규칙
F1 의 역사와 규칙
F1 의 역사와 규칙

-F1의 역사와 규칙-

네 바퀴의 자동차가 발명된 이래로 자동차 레이싱은 꾸준히 있어왔습니다.

19세기부터 유럽 제조업체들은 제품을 경쟁하고 마케팅하기 위한 방법으로 그랑프리 레이스를 개최하였고 이는 2차 세계대전 발발 전까지 이어졌습니다.

전쟁으로 유럽의 많은 엔지니어들이 전쟁에 집중되면서 F1 대회는 보류되다가 1946년 F1 챔피언십의 아이디어가 시작되었습니다.

1946년부터 1950년까지 진행된 레이스는 정식 대회라기보다 임시로 진행된 레이스라고 보는게 맞는다는 경향이 많습니다.

1950년 FIA에 의해 영국 실버스톤에서 7라운드로 구성된 첫 번째 세계 챔피언십 그랑프리가 개최되었고 현재는 최대 21개의 그랑프리가 아프리카를 제외한 전 세계 모든 대륙을 순회하며 치러지고 있습니다.

2020년 개최 70주년을 기념하여 영국에서 그랑프리가 개최되었고 2010년 대한민국 최초로 전라남도 영암에 위치한 코리아 인터내셔널 서킷에서 F1 코리아 그랑프리가 개최되었습니다.

3. 제조업체들이 F1 원에 참여하는 이유

F1 의 역사와 규칙
F1 의 역사와 규칙
F1 의 역사와 규칙
F1 의 역사와 규칙
제조업체들이 포뮬러 원에 참여

세계적으로 유명 자동차 브랜드들은 전 세계에서 치열한 자동차 판매 경쟁을 하고 있습니다.

차를 판매해 얻은 수익금으로 계속해서 새로운 자동차를 만들어야만 경쟁력에서 밀리지 않기 때문입니다.

이런 이유로 대부분의 자동차 업체들이 자동차를 개발하고 판매하는 일에만 사활을 걸지만 일부 자동차 업체들은(페라리, 벤츠, 맥라렌, 알파로메오 등) 자동차를 팔아 생긴 수익금을 써가며 천문학적인 예산이 필요한 모터스포츠에 참가하고 있습니다.

1년 동안 수천억 원의 예산이 필요한 모터스포츠는 분명 이윤을 추구해야 하는 기업 입장에서 쉽게 납득이 가지 않는 투자라고 생각할 수도 있지만 모터스포츠에 참가하는 각각의 브랜드들은 좋은 성적을 위해 자신들의 최고의 기술력을 투입하고 여기서 나온 데이터는 양산차에 고스란히 반영되고, 모터스포츠에서의 우수한 성적이 브랜드의 이미지를 높일 수 있는 기회이기 때문에 무리를 해서라도 좋은 성적을 얻고자 출전하는 것입니다.

i20 Coupe WRC
i20 Coupe WRC

대한민국의 현대자동차 역시 F1은 아니지만 1998년 WRC에 참가한 경험을 갖고 있습니다.

2000년대 초 우수한 성적을 거두기도 했지만 몇 년 동안은 대회에 참가하지 않았고 2021년 참가한 핀란드 북극 랠리에서 더블 포디엄을 달성했습니다.

( i20 Coupe WRC) 현대 자동차는 세계적으로 유명한 브랜드이기는 하지만 여느 일반적인 브랜드와 다른 점이 없었던 것도 사실이었습니다.

WRC의 참여와 여러 번 달성한 우수한 성적은 분명 현대자동차의 위상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 생각합니다. –

4. 경기 규칙

F1 의 역사와 규칙

F1 의 경기 규칙-거의 모든 그랑프리들은 목, 금, 토, 일의 일정으로 레이스를 개최합니다.

(모나코 예외) F1 원의 참가자들은 수요일까지 서킷에 도착해 화물을 운반하고 공식 일정은 목요일부터 시작됩니다.

공식 기자회견
공식 기자회견

목요일
목요일에는 공식 기자회견이 진행됩니다. 기자회견은 모든 팀의 드라이버가 참여하게끔 되어있고 공식적으로 거부권을 행사할 수 없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2019년까지는 기자회견을 하는 드라이버나 감독들이 랜덤으로 정해졌지만 2020년부터는 같은 팀의 드라이버끼리 진행되며 감독들만 섞어서 진행됩니다.

이 외에 팀의 일원들은 피트 스톱 연습, 경주차의 조립과 검차, 팬 사인회나 홍보 일정 등을 수행합니다.

F1 의 역사와 규칙
정비
정비

금요일
금요일은 공식 연습주행이 시작됩니다. 이 연습주행은 free pratice로 FP1(60분), FP2(60분), FP3(60분)로 구분되며 FP1(60분), FP2(60분)는 금요일에 FP3(60분)는 토요일에 진행됩니다.

연습주행이라는 표현 때문에 가볍게 생각될 수 있겠으나 연습주행의 성적이 그대로 예선에 반영되는 경우가 대부분입니다.

연습주행을 통해 각 팀들은 해당 그랑프리 지역의 날씨 온도 등을 철저히 분석해 예선전에 누적 데이터를 반영해 레이스에 임하며 결국 누적 데이터가 많은 팀이 예선, 본선 레이스에 유리할 수밖에 없습니다.

연습주행의 각 세션은 다음과 같은 내용으로 정리됩니다.

FP1(60분)
금요일 60분 동안 진행되는 FP1은 각 팀이 그랑프리에 사용할 정보와 자료를 정리하고 드라이버가 서킷을 직접 달리면서 나온 데이터와 비교하며 차량을 데이터에 맞게 세팅합니다.

또 본인들의 새로운 파츠들을 테스트하거나 F1 데뷔를 준비 중인 젊은 드라이버가 주행을 하기도 하며 드라이버들에게 받은 피드백으로 드라이버와 차량의 최상의 세팅을 마주어가는 중요한 과정입니다.

FP2(60분)
역시 금요일 60분 동안 진행되며 FP1에서 나온 데이터 값을 바탕으로 타이어를 변경해가며 주행을 하고 FP2가 끝나면 셉업 된 것을 서면으로 제출하고 이후에는 규정으로 정해진 것 이외는 변경이 불가능합니다.

천재지변이나 일정상의 이유로 퀄리파잉이 연기되어 토요일 오후나 일요일 오전에도 레이스가 진행이 안되었다면 FP2의 기록으로 그리드 순위가 결정됩니다.

FP3(60분)
토요일에는 오전에 FP3가 60분 동안 진행됩니다. 이 전 연습주행으로 대부분의 세팅은 완료돼있고 규정 내에서 수정 가능한 부분만을 조율해 차량의 세팅을 최대한으로 끌어올리며 퀄리파잉 즉 예선전을 준비합니다.

예선 전

폴 포지션
예선전(퀄리파잉)
예선전(퀄리파잉)

토요일 오전에 FP3가 완료되고 오후에는 예선전이 진행됩니다.

예선전의 목적은 본선 레이스에 출발 순서를 정하기 위해 실시됩니다.

예선전(퀄리파잉)은 Q1, Q2, Q3로 각 세션은 18분, 15분, 12분으로 도합 45분 동안 진행됩니다.

Q1에서 하위 5팀, Q2에서 하위 5팀이 탈락되며 남은 10대의 경주차들은 Q3에서 톱10의 출발 순서를 정하게 됩니다. Q3에서 1위를 하여 본선 레이스에서 가장 먼저 출발하는 것을 폴 포지션이라고 합니다.

폴 포지션은 본선 맨 앞자리에서 서게 되며 왼쪽 오른쪽의 구별은 서킷의 특성에 따라 정해지고 나머지 차량들은 그리드 순서에 따라 지그재그 형식으로 배치되어 본선 레이스 시작됩니다.

Q1 – 레이서 20명 중 15위 안에 들어야 Q2 참가
Q2 – 레이서 15명 중에서 10위 안에 들어야 Q3 참가
Q3 – 남은 10명 중 기록 순위대로 톱10이 결정되고 1위는 폴 포지션 부여
Q1과 Q2의 그룹은 당시 기록 순위대로 그리드가 결정됩니다.

예선을 마치면 추가적인 세팅을 방지하기 위해 각 레이스 카들은 파크 퍼미에 격납되고 검차를 받게 됩니다. 검차 과정에서 규정을 위반하거나 벗어나는 세팅이 발견되면 예선 결과는 무효 처리가 됩니다.

본선 전

체커플래그
체커플래그
포디엄 세리머니

일요일은 본선 전이 진행되는 날입니다. 모든 레이스 카가 부여받은 그리드 앞에 대기하고 그랑프리의 개최국의 국가 연주가 끝나면 폴 포지션의 뒤를 따라 포메이션 랩을 돌게 됩니다.

포메이션 랩을 도는 이유는 타이어와 브레이크 온도를 적정 수준으로 올리기 위함입니다.

이후 그리드 순서대로 1등~20등까지 그리드에 서면 후방에서 녹색기가 나오면서 다섯 개의 빨간불이 켜졌다 꺼지면 본선 레이스가 시작됩니다.

각 차량들은 개최국에 따라 최소 44랩에서 최대 78랩을 돌아야 하며 이 총거리는 306~309 Km에 맞춰 저 있으며 모나코 서킷만 특성상 260 km만 돌게 됩니다.

경기 방식은 매우 단순하여 순위를 올리기 위해 앞차를 추월하면 됩니다.

1위를 달리고 있는 레이스 카가 마지막 렙을 앞두면 체커플래그 등장하고 이 체커플래그를 받으면 레이스는 종료되고 1, 2, 3, 등의 포디엄 세리머니가 진행되며 공식행사는 종료되게 됩니다.

%d 블로거가 이것을 좋아합니다: